우리 전통 문화에서 살펴 보는 상제 문화

환단스토리 | 2019.05.08 22:24 | 조회 3295 | 추천 150

우리 전통 문화에서 살펴 보는 상제 문화


< 역대 왕조의 천제문화 > 

가.고조선: 첨성단은 하늘에 계신 상제님께 제사를 올리던 제단으로 우리 민족의 고유한 신교 제천의식 이었다.


나.고구려: 광개토대왕이 부여임천을 지나고 대전 보문산을 지나 속리산에 가서 삼신상제께 천제를 지냈다는 기록.


다.대진국(발해): 학교를 세워, 천부경, 삼일신고, 참전계경을 가르치고 삼신상제님께 천제를 지냈다.


라.고려: 1355년 공민왕이 행촌이암을 강화도 마리산에 보내어 삼신상제님께 직접천제를 올리게 하며, 고려말에 권근이 강화도 마리산에 가서 천제를 올린다.


마.조선초: 제천의례는 천자가 아닌 제후국으로서는 행하는 것이 합당하지 않다는 명분론과, 이와 달리 농업국가로서 전통적 기우제(祈雨祭)의 필요성을 주장하는 의견이 갈려 설치와 폐지를 거듭하게 됐다.


[조선왕조실록]의 기록에 의하면 태조3년(1394)에 제후국의 예에 준하여 조선의 동방 신인 청제(靑帝)에 제를 올리기 위한 원단이 설치되었으며,


세종원년(1419)에 실시된 원구제도 오랫동안 계속되던 가뭄을 극복하기 위해 일시적으로 시행 하였다.


조선 초 부터억제된 제천 의례는 세조2년(1456년)일시적으로 제도화되어, 제를 드리게 되었다. 그러나 이 원구제도 세조10년(1464)에 실시된 것을 마지막으로 중단 되었다.


원구단이 다시 설치되는 것은 고종34년(1897) 조선이 대한제국 이라는 황제국으로 이름을 바꾸고, 고종이 황제로 즉위하여 제천의식을 봉행할 수 있게 되면서 부터이다.


이해에 의정 심순택이 천신(天神)에 제사를 드려야 한다는 상소에 의해, 규모와 체제는역대의 예전(禮典)을 기초로 하여 단(壇)을 건립하였다.



< 판소리 심청전의 한장면 >

이때에 옥황상제께 옵서 남해용왕께 하교하시되, "금일 오시 초에 출천 대효심 낭자 인당수 들것이니, 팔선녀로 옹위허여 수정궁에 모셨다가 인간으로 환송허되, 시각을 조끔 어기거나, 물한 점을 묻히거나, 모시기를 잘못허면 남해용왕은 천벌을 주고, 수국제신은 죄를 면치 못하리라!" 분부가 지엄허니,


용왕이 황겁허여 수국충신 별주부와백만인갑제장이며, 각궁시녀로 용궁교자를 등대허고 그시를 기대릴제, 과연 오시에 백옥같은 한소저가 물에 풍덩 빠져 들거늘, 시녀등이고히 맞어 교자 우으 모시는구나.


심청이 정신차려, "나는 진세천인으로 어찌 감히 용궁 교자를 타오리까?" 시녀등여짜오되,


"상제의 분부오니, 만일 아니타시오면 우리 수궁은 죄를 면치 못허나이다." 사양타 못하여 교자우에 올라 앉으니, 시녀 등이 모시고수정궁 으로 들어갈제,


옥황상제의 영이어든 거행이 오직허리. 사해용왕이 각각 시녀 등을 보내어 조석으로 문안허며 조심이 각별헐제,그 때여 심청이 수정궁에 머무른지 어언간 삼년이라, 천상에 계시는 옥진부인과도 상봉을하였것다.


하루는 옥황상제께옵서 남해용왕께 들러 하교 허시되, "심청의 방년이 가까오니 인당수로 환송하여 어진때를 잃지 말 게 하라!" 남해용왕 명을 받고 심청을 치송헐제,


<구한말 애국가> 


상제(上帝)난 우리 황상을 도우소서 

성수무강하샤 해옥주를 산갓치 사으소서

위권을 환영(천하란 뜻)에 떨치샤

어천만세에 복록이 무궁케 하쇼셔

상제(上帝)난 우리 황제를 도으소셔


<[한국문화대백과사전]제 14권 '애국가'>


요즈음 <애국가>에는 "하느님이 보우하사 우리 나라 만세." <상제>가 <하느님>으로 바뀌어 있죠.




공감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14개(1/1페이지)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공지 상생의 새문화를 여는 STB 상생방송을 소개합니다. 환단스토리 +35 15299 2018.07.12
공지 다 기초동량이 되라~! 사진 환단스토리 +78 63417 2016.12.03
>> 우리 전통 문화에서 살펴 보는 상제 문화 환단스토리 +150 3296 2019.05.08
11 서유기에 언급된 129600년 환단스토리 +30 557 2019.05.08
10 사진 슬라이드 (test) 운영자 +39 1697 2017.03.30
9 동명은 신라의 옛 땅 첨부파일 윤집궐중 +27 2944 2016.08.29
8 북삼한(전삼한)이 내려와 남삼한(후삼한)이 되었다. 첨부파일 윤집궐중 +24 2712 2016.08.19
7 신라를 건국한 주체 세력은 고조선의 진한辰韓 유민 첨부파일 윤집궐중 +34 3456 2016.08.19
6 부여의 역사 실체는 북부여로부터 첨부파일 윤집궐중 +33 2657 2016.08.19
5 [광개토태왕비문] 고구려는 북부여에서 나왔다 첨부파일 윤집궐중 +31 2799 2016.08.18
4 역사란 무엇인가 (단재 신채호) 사진 첨부파일 청춘열사 +24 3009 2016.08.18
3 인터넷 글쓰기2-[LQ 글쓰기]에서 배운다. 진실무망 +22 2722 2016.08.18
2 인터넷 글쓰기1-글쓰기 정석에서 배운다. 진실무망 +32 2212 2016.08.18
1 홍보용 카드뉴스 자료 모음 A 청춘열사 +24 2682 2016.08.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