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초보 태을주 수행 10. 주문수행의 성패

상생정보 | 2017.09.26 16:46 | 조회 339

수행의 성패

 

주문 수행의 성패는 순수한 자각과 집중에 달려 있습니다. 마음이 혼잡하지 않아야 하고 사람이나 사물과의 관계를 분별하는 의식도 없애야 합니다.

 

여기에 주문의 신성한 리듬을 반복하며 생명의 본성인 율동을 만들어가고, 영성의 문을 열어가는 과정 속에서 문득 생명의 참모습을 깨닫게 됩니다.

 

아픈 상처나 우울증도 말끔히 치유되며 생각지 못한 기적을 체험하게 됩니다.

 

증산도 수행법은 마음을 닦아 인간의 본성을 찾고 건강한 삶을 영위하기 위한 것만이 아닙니다.

 

증산도 주문 수행은 천지 대자연과 하나 되어 인간의 본성, 내 생명의 근원을 회복하는 데 목적이 있습니다.

 

 

 

수행시 중요한 네가지 문제

 

 

집중執中(지속과 반복)
집중執中은 생명의식을 잡습니다. 생명의 근원 의식 상태에 머문다는 뜻입니다.

 

선과 악 · 아름다움과 추함과 같은 모든 대립과 분별 의식이 끊어져 있는 곳. 그 근원자리에 지속적으로 머무는 것이 집중의 의미입니다.

 

수행을 개시한 후 처음 단계에서는 먼저 태을주 소리와 하나가 되도록 내 의식을 모으는데 집중 해야 합니다.

 

이것이 지속되면 두 번째인 중도, 생명의식으로 들어갈 수 있는 집중執中에 도달하게 됩니다.

 

 

호흡呼吸
수행시 정신을 집중해서 평화로운 중도 생명의식에 머무는 데는 고르고 바른 호흡이 결정적인 영향을 줍니다.

 

수행을 할 때는 공기 순환을 잘 시키고 앉는 자리도 불편하지 않게 조정을 해야 하며, 안정된 호흡을 방해하지 않도록 옷을 편하게 입어야 합니다.

 

호흡과 의식은 하나이므로 딴 생각이나 잡념을 떠올리면 그 순간 리듬이 깨지면서 호흡도 끊어지게 되고 그 동안 수행한 공력도 일순간에 다 무너질 수 있습니다.

 


의지意志
호흡의 문제에서 중요한 것이 의지(will power)입니다. 이 의지가 강해서 정의로운 기운으로 꽉 뭉쳐 있을 때, 거기에서 비로소 수행공부가 되기 시작합니다.

 

의지를 강하게 가지려면 평소 식생활 습관과 잠자는 습관을 잘 가져서 비위를 맑고 튼튼하게 해야 합니다.

 

리듬rhythm
리듬은 생명의 본성이고 자연의 본질이며 이 우주의 변화 자체입니다. 주문 읽을 때 리듬을 가져야 하는 이유는 우리 생명, 우리 몸 자체가 생체 리듬을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주문 수행은 우리 몸을 통해 우주 공간 속에 그 신성한 소리(holy sound)를 창조해 내는 것이므로 주문 수행 공부가 되느냐 안 되느냐는 이 리듬에 달려 있습니다.

 

어떤 리듬으로, 어떤 정신 상태와 의식에서 그 생명의 소리를 읽느냐에 따라 공부가 달리 되는 것입니다.

 

 

 

수행시 경계할 점(영보국정정지법)

불신不信 진리에 의심을 갖고 수행을 부정하는 것


설독泄讀 주문을 읽으면서 다른 생각을 하는 것


집착執着 마음의 중中을 빼앗기는 것


환희歡喜 약간 공부가 되는 조짐이 있다 하여 속으로 기뻐하는 것


욕속欲速 수도 공부를 급하게 이루려는 성급한 마음

 

 

건강한 몸과 마음을 유지하려면 내면의 순수성을 되찾는 수행을 해야 합니다. 수행으로 수승화강이 되면 음양의 치우침이 조절되고 균형이 잡히게 되어 심신의 조화와 함께 생명력이 회복됩니다.


영성을 강화하고 대자연과 합일되는 참되고 깊은 수행의 세계로 들어가 보시기 바랍니다.

 

계속)

 

(다음 글 보기)

왕초보 태을주수행 11. 태일 太一

  
twitter faceboo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신앙과 수행(포스트)
2017.10.12 | 190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26 | 340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22 | 704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20 | 163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9 | 208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8 | 210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4 | 402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2 | 307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1 | 305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08 | 294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06 | 303 읽음
태을주수행
2017.06.26 | 1590 읽음
태을주수행
2017.06.09 | 1201 읽음
태을주수행
2017.06.08 | 731 읽음
태을주수행
2017.06.08 | 644 읽음
태을주수행
2017.04.14 | 494 읽음
태을주수행
2017.04.06 | 1835 읽음
태을주수행
2017.03.27 | 955 읽음
태을주수행
2017.03.24 | 1059 읽음
태을주수행
2017.03.24 | 736 읽음
태을주수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