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속인 심진송, 김정은 2019년 전반기 사망 예언

신상구 | 2018.06.08 15:18 | 조회 94 | 추천 4

                                              무속인 심진송, 김정은 2019년 전반기 사망 예언

                     충청문화역사연구소장(국학박사, 향토사학자, 시인, 문학평론가, 칼럼니스트) 신상구
        
    무속인 심진송은 김일성 주석의 사망일을 정확히 예언해 돈방석에 앉았던 유명 무속인이디.
   그는  최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9년 2-3월, 늦어도 5-6월에 지병으로 사망한다고 예언해  지금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2018년 5월 30일 오후 동아일보와 신동아는 <'김일성 사망' 적중 역술·무속인들의 예언…"김정은, 내년 결정적 위기"> 기사를 게재했다. 동아일보는 "남북 정상회담을 계기로 시작된 한반도의 빅게임이 한 치 앞도 내다볼 수 없을 정도로 급박하게 돌아가고 있다"며 "24년 전 기자는 김일성 사주를 놓고 역술인과 무속인을 취재해 김일성의 사망 시기를 정확히 맞힌 '신이 내린 특종'을 한 바 있다. 그때의 주역을 다시 찾아 김정은과 대한민국의 운세를 물어봤다"고 기사를 시작했다.
   동아일보는 작명과 관상을 주로하는 원로 역술인 조성우 씨의 말을 빌어 김정은 위원장에 대해 "어른만 있는 간위산괘의 형국과 통하는 성정인데, 이런 기운을 쓰는 이들은 임진~기해 연간에 사라질 가능성이 높다"며 "모든 일은 자업자득이다. 그렇게 행했기에 그런 결과를 맞는 것이다. 김정은도 남 탓할 것은 없다"고 했다.
   또한 "이설주는 미인이지만 눈을 보면 독이 뚝뚝 떨어지는 상이다. 김정은과는 사이가 괜찮지만 자신의 자리를 넘보는 이가 있으면 절대로 가만두지 않는다"며 "이러한 상도 좋은 결과를 낳지 않는다. 자리 덕에 부부는 권세를 누리고 충성을 뽑아내는 듯하지만 갈수록 외로워진다"고 했다. 김여정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에 대해서는 "김여정은 뼈대가 약해서 자기주장이 없는 상"이라며 "든든하지 못한 여동생을 가까이 두는 것은 김정은의 속마음이 불안하기 때문"이라고 했다.
   동아일보가 인터뷰한 역술인 최용권 씨는 김정은 위원장에 대해 "이 생시대로라면 가히 일국을 이끌 수는 있다"면서도 "그러나 매해 달라지는 것이 운수다. 그의 운세는 올해와 내년이 좋지 않은데, 특히 내년이 그렇다"고 했다. 최 씨는 "판문점회담 등으로 화려하게 얼굴을 내밀었지만, 내년에는 그 영광이 까마득한 일이 될 것이다. 그는 핵 포기와 전쟁 결심을 놓고 양자택일해야 하는 모순에 몰릴 것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동아일보가 인터뷰한 무속인 심진송 씨는 "김정은은 몸이 극도로 상해 있다. 할아버지인 김일성처럼 당뇨와 심근경색 등에 걸려있다"며 "약으로도 치료할 수 없기에 어쩌면 몸을 절단하는 수술을 받아야 할지도 모른다"고 했다. 동아일보는 "올해 김정은의 운은 죽을 수도 있을 만큼 좋지 않다. 그러나 죽지는 않는다"며 "음력으로 내년 2~3월, 늦으면 5~6월에 그의 생명은 경각에 이를 수 있다"고 했다.
   그러나 동아일보의 이러한 보도는 가십잡지에나 나올 법한 비과학적인 보도라는 지적이다. 주관, 편향성을 배제하고 과학적, 객관적 접근을 통해 사실을 전달해야 할 언론이 해서는 안 되는 보도란 얘기다. 남북 정상회담 등으로 한반도 화해무드가 조성되고 있는 시점에 굳이 이런 보도를 해야 하는가에 대한 의문도 있다.
   불과 이틀 전인 지난 29일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정부를 비판하고 견제하는 것은 언론 본연의 자세다. 남북 문제나 외교 관계도 예외는 아닐 것"이라면서 "하지만 최소한의 사실 확인이 전제돼야 한다. 국익과 관련한 일이라면, 더구나 국익을 해칠 위험이 있다면 한번이라도 더 점검하는 게 의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동아일보 보도에 대해 김동찬 언론개혁시민연대 사무처장은 "가십성 잡지에서나 나올만한 비과학적인 보도"라며 "매체의 신뢰도에 악영향을 주는 자해 수준의 보도"라고 지적했다. 김 사무처장은 "역술인의 얘기라는 걸 독자들이 알고 보는 것이기 때문에 사실을 오도한 것은 아니지만, 정론지를 지향하는 매체에서는 나올 수 없는 내용"이라며 "객관성이 저널리즘의 기본인데 비객관적인 역술 등을 통해 이런 중요사안을 보도한다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고 비판했다.
   최진봉 성공회대 교수는 "선정보도의 전형이다. 정치적 의도와 관계 없이 언론의, 저널리즘 원칙의 ABC를 무시한 보도"라며 "자극적이고 사람들의 관심을 끌 수 있는 요소만 찾아다닌 결과"라고 비판했다. 최 교수는 "여론조사처럼 통계, 과학적으로 입증이 되거나, 정치인, 평론가, 교수처럼 경험이나 생각, 지식을 바탕을 얘기하는 것은 타당하지만, 무속인들의 아무런 과학적 근거 없는 것을 보도하는 것은 사안을 그야말로 가십성으로 만들어버리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최진봉 교수는 라며 "결국 클릭을 유도해 이익을 창출하기 위한 보도"라며 "언론이 인터넷 기반의 언론환경이 조성되면서 전통적 언론의 역할보다는 어떻게 하면 돈을 많이 벌 수 있는지 등에 대한 방향을 가고 있는 것이 안타깝다"고 분석했다. 최 교수는 "돈이 아니라 명분을 지키는 게 언론의 사명이다. 이런 기사는 언론인으로서의 자존심까지 포기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나 무속인들은 일반인들과 달리 몸주신을 모시고 있어 신통력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예언이 정확이 맞을지도 모른다. 무속인 심진송의 예언대로 김정은이 2019년 2-3월에 사망한다면 북한의 독재정권이 붕괴되어 남북한의 통일은 의외로 빨리 올지도 모른다.     
                                                                  <참고문헌>
   1. 신상구, "태안지역 무속문화연구",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대학교 국학과 박사학위논문, 2011.8.
   2. 전혁수, "'김일성 사망' 적중 역술·무속인들의 예언…"김정은, 내년 결정적 위기",  동아일보, 2018.6.1일자. 
                                                                  <필자소개>
.1950년 충북 괴산군 청천면 삼락리 63번지 담안 출생
.아호 대산(大山) 또는 청천(靑川), 본관 영산신씨(靈山辛氏) 덕재공파(德齋公派)  
.백봉초, 청천중, 청주고, 청주대학 상학부 경제학과를 거쳐 충남대학교 교육대학원 사회교육과에서 “한국 인플레이션 연구(1980)”로 사회교육학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대학교(UBE) 국학과에서 “태안지역 무속문화 연구(2011)"로 국학박사학위 취득
.한국상업은행에 잠시 근무하다가 교직으로 전직하여 충남의 중등교육계에서 35년 4개월 동안 수많은 제자 양성
.주요 저서 :『대천시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아우내 단오축제』,『흔들리는 영상』(공저시집, 1993),『저 달 속에 슬픔이 있을 줄야』(공저시집, 1997) 등 4권.  
.주요 논문 : “천안시 토지이용계획 고찰”, “천안 연극의 역사적 고찰”, “천안시 문화예술의 현황과 활성화 방안”, “항일독립투사 조인원과 이백하 선생의 생애와 업적”, “한국 여성교육의 기수 임숙재 여사의 생애와 업적”, “민속학자 남강 김태곤 선생의 생애와 업적”, “태안지역 무속문화의 현장조사 연구”, “태안승언리상여 소고”, “조선 영정조시대의 실학자 홍양호 선생의 생애와 업적”, “대전시 상여제조업의 현황과 과제”, “천안지역 상여제조업체의 현황과 과제”, “한국 노벨문학상 수상조건 심층탐구”, “중봉 조헌 선생의 생애와 업적” 등 93편
.수상 실적 : 천안교육장상, 충남교육감상 2회, 통일문학상(충남도지사상), 국사편찬위원장상, 한국학중앙연구원장상, 자연보호협의회장상 2회, 교육부장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문학 21> 시부문 신인작품상, <문학사랑>·<한비문학> 문학평론부문 신인작품상, 국무총리상, 홍조근정훈장 등 다수  
.한국지역개발학회 회원, 천안향토문화연구회 회원, 대전 <시도(詩圖)> 동인, 천안교육사 집필위원, 태안군지 집필위원, 천안개국기념관 유치위원회 홍보위원, 대전문화역사진흥회 이사 겸 충청문화역사연구소장, 보문산세계평화탑유지보수추진위원회 홍보위원, 동양일보 동양포럼 연구위원




공감
twitter faceboo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343개(1/23페이지)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공지 다 기초동량이 되라~! 사진 환단스토리 +59 32340 2016.12.03
342 유관순 열사 서훈격상운동의 필요성과 성과 신상구 +5 62 2018.06.09
>> 무속인 심진송, 김정은 2019년 전반기 사망 예언 신상구 +4 95 2018.06.08
340 『대전고 100년사』발간을 경축하며 신상구 +3 65 2018.06.07
339 임나일본부설의 허구성 신상구 +6 89 2018.05.26
338 불기 2562년 석가탄신일을 맞아 보문산 형통사에서 산사음악회 개최 신상구 +4 114 2018.05.22
337 60대 우울증이 80대가 되면 사라지는 까닭은 사진 환단스토리 +1 181 2018.05.17
336 충북 보은 출생의 오장환 시인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며 신상구 +9 182 2018.05.16
335 대전 3.8민주화운동의 경과와 역사적 의의와 기념사업 현황 신상구 +7 211 2018.05.02
334 한국의 산과 문화를 사랑한 아사카와 다쿠미(淺川巧) 이야기 신상구 +20 363 2018.04.02
333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의 충청지역 항일독립운동사 연구 업적 신상구 +21 365 2018.03.29
332 충북 괴산 출신의 김종호 전 국회부의장 타계를 애도하며 신상구 +25 446 2018.03.06
331 항일독립운동가이자 국학자인 정인보 선생의 생애와 업적 신상구 +30 396 2018.03.03
330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상생방송 특집 방송 여천 홍범도 장군에 출연 신상구 +41 562 2018.02.26
329 단재 신채호 선생 순국 82주년을 기념하며 신상구 +26 443 2018.02.22
328 연해주 항일독립운동 유적지 신상구 +30 499 2018.0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