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증산도 도생들은 걸어다니는 태을주다

진실무망 | 2017.01.17 14:46 | 조회 1904



우리 증산도 도생道生들은 걸어다니는 태을주다. 

인간 태을주다.

살아있는 태을주 법문이 걸어다닌다.


증산도 도생들은 24시간 태을주 소리가 끊이지 않고, 무덤에 들어가서도 태을주를 읽어야 한다.


우리는 태을주 소리와 함께 활보한다!

이것이 내 도정道政의 첫번째 철학이다.


- 2017년(도기 147년) 1월 13일 도훈道訓 중에서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55개(19/8페이지)
오늘의 말씀(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