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년 전 구입한 책과 상생방송

상생정보 | 2019.10.19 14:42 | 조회 160

부산동래도장 홍○ 도생

제가 상제님 진리와 인연이 닿은 건 지금으로부터 15년 전 입니다. 2004년 3월 초순 어느 날. 아버지 묘 이장 문제로 형제들이 모였던 적이 있었습니다. 남동생 차로 한 중학교 앞을 지나던 중, 창밖을 보던 제 눈에 <이것이 개벽이다> 책이 눈에 띄었습니다. 저는 왔던 길을 되돌아가 책을 구입했지만 책장에 꽂아둔 채 까맣게 잊고 지냈습니다. 그로부터 10년이 지난 2014년 11월 쯤, 공기 좋은 산골로 이사를 하게 되었는데요. 노년을 건강하게 보내기 위해 20여 년 간 준비한 결과였습니다.


이삿짐을 정리한 다음, TV를 보기 위해 채널을 돌리다가 상생방송이 눈에 띄어 호기심에 시청하기 시작했고, 밤이 새는 줄도 모를 정도로 빠져들었습니다. 연일 마치 뭔가에 홀린 듯 보던 저는 <이것이 개벽이다> 소개화면을 발견했는데요. 뇌리를 스치는 기억에 옛날에 구입했던 책이란걸 알아채고 찾아 읽기 시작했습니다.

 

 

그해 연말, 부산에 간 김에 <도전>과 진리서적들을 구입해 왔는데요. 방송과 책을 번갈아 보면서 나름대로 상제님 진리를 공부하게 되었습니다.

 

"우리가 사는 세상이 우주변화의 법칙으로 둥글어가며, 지구1년처럼 우주에도 4계절이 있고, 선천세상과 후천세상이 있다." 란 말씀은 제일 가슴에 와 닿은 내용이었는데요. 가을개벽상황을 극복해야, 후천 조화선경 세상으로 갈 수 있다는 것도 알게 됐습니다.

 

'사람은 왜 태어났을까?' '생을 마감하면 어디로 가는 걸가?' 시간이 지나면서 그동안 가졌던 의문의 해답을 얻은 저는, 마음이 다급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살 기운이 증산도에 있구나! 이 기막힌 소식을 가족과 지인들에게 빨리 알려야겠다!' 싶었기 때문이죠.

 

 

동생과 함께

이후 동생들과 지인들에게 차례로 상생방송 시청을 권유했는데요. 1년 정도 지났을 무렵, 조금씩 상제님 진리를 이해하는 것 같았습니다. 그 중에서 여동생이 3년 동안 꾸준히 방송을 시청하면서 진리 감동을 크게 받았는데요. "언니, 우리 이제 입도하자!" 라는 말에 흔쾌히 대답할 수 없었습니다.

 

살아오면서 제가 지은 죄가 너무 많아 부끄럽기도 하고 무서워서 상제님, 태모님께 얼굴을 들 수 없었기 때문이죠. 하지만 동생의 거듭된 재촉 덕분에 결국 함께 도장을 방문하게 되었고, 나란히 입도까지 하게 돼 기쁘고 행복할 따름입니다.

 

항상 밝은 모습으로 교육해 주시고 입도와 동시에 조상 천도식을 올릴 수 있도록 배려해 주신 수호사님께 감사드립니다. 상제님 태모님, 태상종도사님, 종도사님! 제가 지은 모든 죄업을 참회하오며 입도를 허락하여 주셔서 깊이 감사드립니다. 천지일월과 조상님의 은혜에 보은하는 도생으로 거듭나겠습니다. ◎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272개(1/39페이지)
입도수기
번호   제목 조회 날짜
>>
15년 전 구입한 책과 상생방송 사진 첨부파일
부산동래도장 홍○○ 도생제가 상제님 진리와 인연이 닿은 건 지금으로부터 15년 전 입니다. 2004년 3월 초순 어느 날. 아버지 묘 이장 문제...
161 2019.10.19
271
평생 모셔온 칠성님이 참하느님이라니 사진 첨부파일
부산동래도장 정○○도생 제가 구십을 바라보는 나이에 상제님 도생이 될 수 있었던 것은 큰아들의 간곡한 권유덕분이었습니다. 저는 칠성신앙을 하셨던...
206 2019.10.04
270
나아가야 할 방향을 알게 되다 사진 첨부파일
인천주안도장 최○○도생(여, 53)  진리를 찾아 헤매던 노정저는 전주 최씨 평도공파 최유경 할아버지의 27대손입니다. 어머니는 전주 ...
157 2019.09.27
269
대순사람들이 틀어준 상생방송 사진 첨부파일
부천도장 최○○ 도생 (남, 48) 시력을 잃고 시작한 대순 신앙저는 20대 후반부터 망막색조변성증을 앓게 되면서 4...
273 2019.08.29
268
아버지의 영적인 인도로 진리를 만나다 사진 첨부파일
진주도장 박○○도생 (여,58)살아온 지난 날을 되돌아보면 삶이 참 순탄치 않았습니다. '삶이란 무엇인가?' 자주 생각했던 날들도 떠오르는데요....
278 2019.08.14
267
종교, 그 대답을 묻던 여정 사진 첨부파일
서울광화문도장 박○○도생 (여,51)종교를 갖고 있지 않던 저에게 믿음이 생기고 신앙인으로서의 첫발을 내딛는다는 것은 얼마 전까지만 해도 생각해...
246 2019.08.05
266
과연 상생방송에 해답이 있었네요 사진 첨부파일
의정부도장 문○○도생저는 평생 불교 신앙을 했습니다. 젊을 때 총지종 신앙을 시작해서 10여 년 다녔고 그 뒤로는 천태종 신앙을 지금까지 20년...
242 2019.0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