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역과 천부경의 대가 대산 김석진 선생 타계를 추모하며

대선 | 2023.02.17 06:29 | 조회 4914
주역과 천부경의 대가 대산 김석진 선생 타계를 추모하며

야산 이달의 제자로 말년까지 왕성한 활동
주역 관련 저서 10권 넘게 남겨...대중화 공헌


clip20230215183115

주역(周易)의 대중화를 이끈 대산(大山) 김석진 옹./연합

주역(周易)과 천부경의 대중화를 이끈 대산(大山) 김석진 선생이 15일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5세.


  1928년 충남 논산에서 태어난 김 옹은 19세에 주역에 입문했으며 야산 이달(1889∼1958) 선생의 문하에서 13년 동안 유학의 삼경(역경·시경·서경)을 배웠다.


  이달 선생은 당대 주역의 대가이자 빼어난 유학자로 역사학자 이이화(1937∼2020)의 부친이기도 하다.


  김 선생은 스승이 작고한 후 독학으로 주역을 파고들었으며 50대인 1980년대부터 약 30년 동안 전국 각지를 돌며 주역을 가르쳤다. 생계를 꾸리기 위해 한때 한약방을 운영하면서도 주역 연구를 포기하지 않는 결과였다.


  그는 미수(米壽·88세) 기념집 발간을 계기로 2015년 기자들을 만났을 때는 "주역은 세상이 변하는 것, 즉 이치를 알고 점을 쳐서 미래를 알려주는 것"이라며 "미래에 슬기롭게 대처해 나갈 수 있는 이치를 설명해준다는 점에서 일반인들도 주역을 배울 필요가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별세 소식을 알린 이찬구 한국홍역학회장은 "대산 선생의 제자로 공부한 이들이 약 1만 명, 1년 정도 공부해서 수료한 뒤 호를 받은 제자가 3000명에 달한다"며 "어려운 주역의 대중화에 공헌하신 분"이라고 말했다.


  고인은 주역을 현대인이 알기 쉽게 풀어낸 '대산 주역강의'를 비롯해 주역 관련 저서를 10권 넘게 남겼다.


  고령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고인은 2019년에 '새로 쓴 대산 주역강의'를 냈고, 지난달 언론 매체와 인터뷰할 정도로 왕성하게 활동했다.


  필자는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대학교 국학과 박사과정에 재학하고 있을 때에 국학원에서 

대산 김석산 선생의 천부경 강연을 듣고 감명을 받은 바 있다. 


  유족으로는 아들 김한성·한명·한기 씨와 딸 김한숙 씨가 있다.


  장례는 고인이 설립한 한국홍역학회의 학회장으로 치러지며 주역 제자인 김주한 전 대법관이 장례위원장을 맡는다.


  발인은 17일 오전 8시, 장지는 세종시 소재 대전공원묘원이다.


                                                    <참고문헌>

1. 황의종, "주역의 ‘큰산’ 대산 김석진 선생 별세...약 1만명 제자 배출", 아시아 투데이", 아시아투데이, 2023.2.15일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210개(11/81페이지)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회원게시판 이용수칙] 관리자 52779 2023.10.05
공지 상생의 새문화를 여는 STB 상생방송을 소개합니다. 환단스토리 212848 2018.07.12
1058 [역사공부방] ‘한국학’과 상고사 복원의 대부 고 최태영 선생 대선 2696 2023.06.27
1057 [역사공부방] <특별기고> 한국전쟁 73주년의 역사적 의의와 기념식 현항 사진 대선 3077 2023.06.25
1056 [역사공부방] <특별기고> 6.15남북공동선언 발표 23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대선 2678 2023.06.19
1055 [역사공부방] <특별기고> 제13회 의병의 날을 기념하며 사진 대선 2437 2023.05.31
1054 [역사공부방] 불기 2567주년 부처님 오신 날을 봉축하며 사진 대선 2333 2023.05.24
1053 [역사공부방] 일시무시일의 정의(定義) 사진 첨부파일 삼시랑 4802 2023.05.16
1052 [역사공부방] 김해시 조선 후기 기녀 시인 지재당 강담운 한시 관광콘텐츠 활용 사진 대선 3113 2023.05.08
1051 [역사공부방] <특별기고> 매헌 윤봉길 의사 상해의거 91주년의 역사적 의의 사진 대선 2981 2023.05.05
1050 [역사공부방] 공주시 이삼평 ‘왜군에 적극적 부역’ 불편한 진실 사진 대선 2957 2023.05.01
1049 [역사공부방] ‘통일한반도’ 꿈꾼 아산… “통일되면 세계 1위 경제 강국 될 것 사진 대선 2996 2023.04.30
1048 [역사공부방] 중부매일, 전국 일간지 평가 '충청권 최고 신문 선정 축하 사진 대선 2947 2023.04.27
1047 [역사공부방] 윤석열 대통령 4.19혁명 63주년 기념사 전문. 대선 2874 2023.04.19
1046 [역사공부방] <특별기고>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수립 제104주년을 기념하며 사진 대선 3524 2023.04.12
1045 [역사공부방] 충남의 선비정신 대선 3183 2023.04.05
1044 [역사공부방] 특별기고 제주 4.3사건 75주년의 역사적 의의와 추념식 행사 대선 3908 2023.0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