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전 세계 유행 현황 (5.18. 00시 기준) (mohw,wiki)

국외
확진환자 163,161,728
사망 3,381,269
국내
확진환자 132,818명 (+528)
사망 1,904명 (+1)
격리해제 122,631

증산도란 입문입도 소책자무료신청
도장안내 진리서적 묻고답하기


     

조상 보은 치성의 중요성

한 가지 강조하고 싶은 것은, 조상 선령에 대해 보은하는 마음으로 치성을 올리라는 것입니다. 과일 몇 개, 술 한 잔이라도 정성껏 차려 놓고 자꾸 치성을 올려야 자기 조상 선령신과 가까워집니다. 천상 신도에는 나를 선택해서 이 땅에 내려오게 해 주신 우리들의 조상님이 계십니다. 그런데 이 세상 사람들은 그런 사실을 잘 모릅니다. 외래 종교가 들어와 위세를 ..

안경전 종도사님 신축(2021)년 신년사

안경전 증산도 종도사님 신축(2021)년 신년사 신축辛丑년 동지 새벽, 무엇보다 먼저 모두가 건강하시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오늘 인류는 이제껏 경험하지 못한 코로나 병란病亂의 공포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이 고통이 언제 끝날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절망만 하고 있을 수는 없습니다. 작금昨今의 이 시련은 우리 인류가 오랫동안 고대해온 완전히 새로운 세상을 열..

아버지 하나님의 진리 원전 『도전』

대우주 역사의 통치자이신 증산 상제님의 새 진리 원전을 왜 『도전』이라고 부를까요? 선천 종교에서는 그들의 경전을 ‘경經’이라고 했습니다. 불교는 <불경>, 기독교는 <성경>, 유교는 <육경사서>, 도교는 <도장道藏경>이라고 말입니다. 그런데 인간으로 오신 아버지 하나님의 진리 원전에는 경이라는 말을 놓을 수가 없..

일편단심一片丹心 빨간 정성

인간의 행위라 하는 것은 마음의 자취다. 심혈心血이 경주傾注되는, 마음과 피가 함께 기울어지는 일편단심一片丹心! 옛날 충신, 열사들이 “이 몸이 죽고 죽어 일백 번 죽어져서 백골이 진토되어 넋이야 있고 없고”라고 노래한 그런 일편단심! 붉을 단丹 자, 속고갱이, 진짜배기 빨간 정성, 그 정성은 불에 넣어도 타지 않고, 물에 넣어도 썩지 않고, 돌에 놓고 ..

조상을 잘 섬겨야 열매 맺는다

생명이란 뿌리로부터 모든 기운을 받는다. 뿌리로부터 큰 기운을 받아야 큰 열매를 맺는 것이다. 조상과 자손은 뿌리와 열매 관계이기 때문에, 내 조상이 아무리 잘 살았다 해도 가을철에 내가 열매가 되지 못하면, 그 가문은 가을 낙엽의 헛구멍으로 빠져버리고 만다. 인생은 나 홀로 사는 게 아니다. 나를 낳아준 어머니 아버지, 내 조상이 있다. 몇 십 대 ..

TV증산도
더보기  
  • [천도식 체험] "왜 내 이름은 없어?"

    증산도 서귀포동홍도장 강희겸 도생(남,42) 도장에서 설 보은치성과 정혜숙 포감님의 천도식이 있었습니다. 제가 천도식 의전을 보고 있는데 초헌을 하는 과정에서 천도식 위패가 쓰러졌습니다. 그때 마치 환청처럼 어떤 소리가 들렸습니다. 5살가량의 여자아이 목소리였는데 "나도 이름이 있단 말이야. 왜 내 이름은 없어?"하고 제주도 말로 홈세(어리광을 부리는..

  • 간절한 정성수행으로 병마를 몰아내다

    증산도 부산가야도장 강채윤 도생(여,37)안녕하세요. 미약하나마 제 태을주 수행체험이 여러분들에게 도움이 될까 싶어서 몇 자 적어 봅니다.저는 대학생 때 증산도를 만나 수행을 하다가 졸업 후 사회생활을 시작하면서 도장과 멀어졌던 때가 있습니다. 그렇게 살던 중 다시 인연이 되어 구도의 여정을 시작했는데요. 당시 저는 여러 가지 개인사와 가족들의 격렬한 신앙..

  • “시천주를 잘하면 금방 낫는다”

    증산도 서울동대문도장 박미화 도생(51세, 여)친정어머니가 눈길에 미끄러져 척추디스크가 파열이 되어 시술을 받으셨습니다. 회복되어가는 중인데 한쪽 다리가 많이 당긴다고 하셨습니다. 어머니의 쾌유를 상제님, 태모님께 정성껏 고하고 생각으로 ‘지기금지원위대강’을 한 자, 한 자 어머니께 붙여드렸습니다. 그리고 다시 태을주를 집중해서 읽는데, 순간 어머니의 몸 ..

더보기
더보기

도기 149년 (2019년) 12월 22일 동지대치성 사진동지를 맞이하며 도생님들의 기도와 염원을 담은 '동지등'이 태을궁 앞을 환하게 밝혔습니다전국에서 많은 도생과 예비 도생님들이 손에 손잡고증산도 교육문화회관 '태을궁'에서 열리는 동지 대천제에 참석했습니다오랜시간 가족과 지인, 인류를 향한 상생의 기도를 올렸을 도생님들경자년(2020)에는 그 기도가 꼭 이루어지기를 소원합니다.동지 입도 성례入道聖禮 대천제 입장환단고기 원문을 낭낭하고 또렷하게 암송하는 초립동 도생님청포 도생님의 영어 도전 성구 암송안경전 종도사님의 도훈 말씀이 시작되었습니다.각 층에 마련된 교육장을 채운 도생님들로비에서도 도훈을 받드는 모습증산도 전 도생과 예비 도생님들은 경자년 동지를 맞이하며 큰 기운을 받았습니다보은!!![촬영: 월간개벽 윤덕현 기자]@@AUDIO[/files/upload/audio/bgm/taeulju_canon.mp3]@@

도기 147년 (2017년) 12월 22일 동지대치성과 4차 도전강해 콘서트 스케치 어둠을 밝히는 동지등燈에 사랑하는 가족과 살릴 生 포교 대상자의 이름을 적어서 기원합니다. 무술년에는 사랑하는 가족과 주변 사람들을 상제님 품으로 인도할 수 있도록 해주옵소서 동지등 아래에서 동지등에 적힌 이름을 확인하는 가족 동지맞이 신앙작품 전시회에서 148년 무술년을 여는 동지대치성 간절한 기도와 염원을 담아.. 동지대치성 증산도의 미래 초립동 종도사님의 도전강해 콘서트 도장 단체 사진 행사가 끝나고.. [촬영: 월간개벽 윤덕현 기자] 개천가요제 천부경(박찬규) STB 상생방송 @@AUDIO[/files/audio/gaechon/[개천가요제 동요3위] 천부경(박찬규).mp3]@@

§ 제96주 태상종도사님 성탄치성 봉행 §1. 일시 : 도기 147년(2017년) 음력 6월 16일, 양력 8월 7일(월) 20:00~21:50 장소 : 태전 증산도교육문화회관 태을궁*저녁 8시 정시에 치성이 봉행될 예정입니다. 태을궁으로 참석하시는 도생님들께서는 저녁 7:30까지 태을궁에 착석해주시기 바랍니다. 2. 인터넷방송을 통해 전국 도장에서 치성을 함께 봉행합니다. 치성 후 태상종도사님의 도훈 말씀(VOD 영상)을 받듭니다.3. 태전, 충남, 충북, 전북 지역의 도생님들과 전국 도장 책임자는 태을궁으로 참석해주시기 바랍니다. * 복장은 깔끔한 수도복 또는 정장 착용을 부탁드립니다. 제96주 태상종도사님 성탄절을 맞아, 상제님 진리를 지구촌 인류에게 전해 주신태상종도사님의 은혜를 기리며 경건한 하루를 보낼 수 있도록, 정성 수행과 기도를 올려 주시기 바랍니다.

도기 147년 6월 25일 '도전문화를 여는 정유년 천지보은 대천제'가 증산도 교육문화회관 태을궁에서 열렸습니다. 증산도 교육문화회관전국에서 모여든 태을랑과 일반인 참석자들대천제를 여는 길놀이태을궁 로비<태을랑 도록> 창간호 발행비나리 공연풍물놀이드디어 안경전 종도사님의 <도전 콘서트>가 시작되었습니다. 종도사님 도훈을 경청하는 태을랑태을궁 1,2층이 모두 찼네요 :)태을궁 로비에서 도훈을 받드는 태을랑종도사님 도훈을 기록하는 태을랑태을궁 2층에서 본 모습.외국인 참가자에게 통역을 해주는 태을랑도전 콘서트가 끝나고 대천제가 시작되었습니다.천지조화 태을주 합송인류의 희망, 어포 도생님의 간절한 기도와 주송두 손을 모으고 기도하는 태을랑두 손을 모으고 기도하는 태을랑누가 누가 더 이쁠까요? "사람은 볼수록 정이 드는 것이니 참으로 꽃 중에는 인간꽃이 제일이니라." [도전道典 2:117:6]정말 뜻 깊고 소중한 <도전 콘서트>와 <천지보은 대천제> 였습니다! 전국의 태을랑님들 다음에 또 만나요 :) (촬영: 월간 개벽 윤덕현 기자)

'태을주 캐논'@@AUDIO[/files/audio/태을주캐논.mp3]@@전주 전북 보은!상제님 성령 잉태지를 배경으로시루산 정상에서 종도사님 도훈을 받들며전북 전남입니다. ^^숙구지에서 단체 사진상제님 성부성모님 묘소숙구지(현재 화호리) 안내판 동학혁명 기념탑상제님 외가 서산리의 '서산사유허비'이곳은 어디 일까요?숙구지에서 단체 사진시루산 정상에서 보이는 풍경숙구지 안내판즐거운 점심시간!숙구지 일본인 구마모토의 쌀 창고-이곳이 숙구지 '잠자는 개' 형상의 입에 해당하는 곳이랍니다.행복한 가족 샷시루산에서 어포도생님들과 다양한 표정의 어포 도생님들성지순례 길을 걸으며

<오늘의 도전성구> (138)
  • 운수는 가까워 오고 도道는 멀리 가리니 마음을 굳게 가져 목 넘기기를 잘 하라. (증산도道典 7:17:1)

  태을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