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공부방

‘한국 경제학 거목’ 조순 전 경제부총리 별세

신상구 | 2022.06.23 12:50 | 조회 52 | 추천 0

                            ‘한국 경제학 거목’ 조순 전 경제부총리 별세

   한국 경제학계의 거두이자 90년대 초 국가 경제의 사령탑 역할을 했던 조순 서울대 명예교수가 23일 오전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4세.
1997년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는 조순 전 경제부총리. 경향신문 자료사진
© 경향신문1997년 민주당 전당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는 조순 전 경제부총리. 경향신문 자료사진

   1세대 유학파이자 정통 경제학자 출신인 고인은 교수 뿐 아니라 관료와 정치인 등 다양한 자리에서 한국 현대사에 큰 족적을 남긴 인물로 평가된다.

   1928년 강원도 강릉에서 태어난 고인은 경기고와 서울대 상과대 전문부를 졸업하고 강릉에서 영어 교사로 재직하며 사회생활의 첫 발을 뗐다. 6·25가 발발하자 육군에 입대해 통역 장교로 활동했다. 이후 육군사관학교 영어 교수요원으로 선발돼 당시 육사 생도였던 전직 대통령 전두환, 노태우씨 등을 가르치기도 했다.

   종전 후인 1957년 고인은 미국으로 유학해 UC버클리대학에서 경제학 박사 학위를 받았고, 1968년 귀국해 20년 동안 모교인 서울대 경제학과 교수로 재직했다. 1988년에는 육사 교관 시절 인연을 맺은 노태우씨의 제안을 받아들여 경제 부총리 겸 경제기획원 장관을 맡았다. 1992년에는 한국은행 총재에도 임명됐으나 중앙은행의 독립성 문제로 정부와 갈등 끝에 1년 만에 사임했다.

조순 당시 서울시장과 김대중 당시 새정치국민회의 총재. 경향신문 자료사진
© 경향신문조순 당시 서울시장과 김대중 당시 새정치국민회의 총재. 경향신문 자료사진

   그러던 고인은 당시 아태평화재단 이사장 신분이던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권유로 정계에 입문, 1995년 지방선거에서 민주당 소속으로 민선 서울시장에 당선됐다. 특유의 길고 흰 눈썹과 그간의 대쪽 행보가 당시 유행하던 ‘판관 포청천’이라는 대만 드라마와 연결되면서 ‘서울 포청천’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민주당 분당 사태 이후 김 전 대통령이 정계에 복귀해 창당한 새정치국민회의에 합류하지 않다가 1997년 15대 대선을 앞두고 시장직을 사퇴하며 민주당 잔류파가 중심이 된 통합민주당의 대선 후보로 영입됐다. 저조한 지지율로 인해 이회창 신한국당 후보와 단일화했고 양당 합당으로 출범한 한나라당의 초대 총재를 맡았다. 한나라당이라는 당명은 고인이 직접 지었다. 고인은 1998년 재보궐 선거에서 강릉을에 당선되며 국회에도 입성한다.

   2000년 16대 총선에서 한나라당 공천을 받지 못한 고인은 탈당파를 모아 민주국민당을 창당해 총선을 지휘했지만 선거에서 참패하고 사실상 정계에서 은퇴했다. 정치권을 떠난 고인은 서울대·명지대 명예 교수와 대통령 직속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 한반도선진화재단 고문, 한국학중앙연구원 이사장 등을 역임하며 사회 원로 역할을 했다.

조순 당시 한국은행 총재. 박민규 선임기자
© 경향신문조순 당시 한국은행 총재. 박민규 선임기자

   경제학자로서 고인은 미국식 현대 경제학을 처음으로 국내에 들여와 전파한 인물로 평가받는다. 고인이 1974년 발간한 ‘경제학원론’은 미국 주류 경제학의 기본서가 되는 폴 새뮤얼슨의 ‘경제학(Economics)’에 비견된다. 고인은 강단에 선 20년 동안 ‘조순학파’라고 불리는 수많은 후학을 양성한 국내 경제학계의 거목으로 꼽힌다.

                                                         <참고문헌>                                                          1. 박민규, ‘한국 경제학 거목’ 조순 전 경제부총리 별세…정운찬 “아버지를 여읜 느낌”, 경향신문, 2022.6.23일자. 


공감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924개(1/62페이지)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공지 우주음악 태을주 힐링TV 첫방 리뷰 사진 환단스토리 +51 34712 2021.05.16
공지 상생의 새문화를 여는 STB 상생방송을 소개합니다. 환단스토리 +106 113357 2018.07.12
공지 다 기초동량이 되라! 사진 환단스토리 +179 167980 2016.12.03
921 천부경은 우리 얼을 담은 최고의 경전 대선 +0 18 2022.07.01
920 한반도 비파형 동검 분포 사진 대선 +0 19 2022.06.30
919 백제의 ‘익산 천도론’ 비밀의 열쇠 수부 사진 대선 +0 32 2022.06.29
918 세종의 정치 배신한 세종의 인재들 사진 대선 +0 36 2022.06.28
917 소정 정훈 선생 유품 개인 소장자 대전문학관에 기증해야 사진 대선 +0 36 2022.06.28
916 <특별기고> 6·25한국전쟁 72주년을 추념하며 사진 대선 +0 64 2022.06.27
915 한국효문화진흥원, 사단법인 한국시조협회와 하계효문화포럼 개최 사진 대선 +0 52 2022.06.27
914 민족사관고 설립 최명재 이사장 별세 사진 대선 +0 56 2022.06.27
>> ‘한국 경제학 거목’ 조순 전 경제부총리 별세 신상구 +0 53 2022.06.23
912 2022년 6·25전쟁 72주년 논평 신상구 +0 105 2022.06.23
911 늙어가는 대한민국, 무엇이 문제인가? 신상구 +0 68 2022.06.21
910 25세 때 불후의 미완성 교향곡 남긴 슈베르트 사진 신상구 +0 63 2022.06.20
909 증산도 ‘상생월드센터(SWC)’ 착공 대천제大天祭 거행 사진 신상구 +0 87 2022.06.18
908 조롱당한 선조와 그 장자 임해군의 악행 사진 신상구 +0 74 2022.06.18
907 한국 문학, 노벨 문학상 수상 인프라 수준 신상구 +0 88 2022.06.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