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속의 담痰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관리자 | 2021.06.02 17:10 | 조회 1383

증산도 태전대덕도장 최○○ 도생


는 18살 때부터 원인을 알 수 없지만 섬유근육 통증 증후군과 편측 마비증상(왼쪽)을 앓고 있었습니다. 이번 4월에 서울에서 태전대덕도장으로 전입을 오게 되었는데요. 전입 후 도장에서 수행을 하면서 체험이 있어 공유드립니다.


━━━━⊱⋆⊰━━━━


#4월 5일 밤 11시 수행체험

그날 수행을 하는데 제가 손목에는 수갑을 차고 있고 왼쪽 발목에는 동그란 쇠구슬 족쇄를 차고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오른손에는 태을주 105단주를 들고 있었는데요. 그 단주로 손목과 발목에 채워진 수갑을 계속 내려치니 그 족쇄가 부서졌습니다. 그러고 나서 팔다리가 갑자기 가벼워지더니 아프던 몸이 나았습니다.


이후 수행이 잘되거나 체험이 있는 날에는 몸속의 담痰이 막 쏟아져 나왔습니다몸에 끼어 있는 담 덩어리가 나오면서 충맥이 뚫려진 느낌을 받았습니다. 


#4월 24일 체험

수행을 하는데 제 몸이 하나의 작은 지구처럼 보였습니다. 지구에 자기장이 있듯이 내 몸이 수승화강水昇火降이 되면서 남북극에서 자기장이 뿜어져 나오듯 위아래로 기가 순환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충맥을 뚫는 것이 자기 몸에서 틀어진 지축을 바로 세운다는 생각이 들었고, 그것이 몸 개벽을 하는 거구나 하고 느꼈습니다.


임독맥任督脈을 유통시키는 호흡을 하는데 내뱉고 들이마시는 과정에서 자기장이 잘 순환하는 것처럼 느껴지고, 백회와 회음부가 열려 기가 순환하는 모습이 남북극 자기장이 퍼지는 모양처럼 보였습니다. 그리고 지축이 선 지구가 우주 속을 돌아다니다가 지구의 지축이 반으로 꺾어지는 느낌이 들었고, 지구가 쪼글쪼글해지며 접히면서 검어지더니 소멸해서 없어졌습니다. 이것은 별이 소멸되는 과정으로 보였고, 또 인간의 생명이 소멸되는 과정으로 보였습니다. 





#4월 24일 새벽 4시 체험

삼월 삼짇날 이후 신도가 열려서 체험이 되었는데, 내 몸 안에 오장육부가 있는 것처럼 지구를 중심으로 목화토금수 태양계가 있는 것도 하나의 생명체처럼 느껴졌습니다. 다多우주론이 맞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주를 가득 채울 만큼 많은 태양계가 있는데, 그 별들이 서로 엮여 가지고 계속 회전하는 모습이 곧 은하수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굉장히 많은 은하수가 있었고, 멀리서 보니 그 은하수가 하나의 기둥으로 보였습니다. 그 은하수가 우주의 별들의 축이 되는 기둥처럼 느껴졌습니다. 인터넷 검색을 하니 이것은 창조의 기둥이라고 나와 있었는데요. 그 기둥이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를 향해서 오는 걸 느꼈습니다.


구와 맞닿으려고 하는 지점이 태○○○ 지점이었습니다. 창조의 기둥이라는 자체가 남자의 성기처럼 생겼고, 지구의 어머니 ○○○의 땅(음부)이 벌어지는 모습을 보았는데요. 우주의 모든 창조의 근원이 되는 기둥과 지구의 어머니 혈 자리인 ○○○이 합일하려고 하는 직전의 모습을 보았습니다. ◎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115개(1/8페이지)
신앙과 수행(포스트)
2021.09.15 | 965 읽음
도공체험
2021.09.13 | 982 읽음
도공체험
2021.09.02 | 736 읽음
도공체험
2021.08.27 | 405 읽음
도공체험
2021.08.20 | 915 읽음
도공체험
2021.08.18 | 737 읽음
도공체험
2021.08.11 | 729 읽음
도공체험
2021.08.03 | 1324 읽음
도공체험
2021.07.08 | 1176 읽음
도공체험
2021.06.02 | 1384 읽음
도공체험
2021.03.17 | 1862 읽음
도공체험
2020.11.25 | 1910 읽음
도공체험
2020.11.23 | 1430 읽음
도공체험
2020.11.02 | 1018 읽음
도공체험
2020.10.26 | 1361 읽음
도공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