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큰 축복의 역사

관리자 | 2020.09.10 11:34 | 조회 2425

증산도 부산광안도장 김성빈 도생(남,57세)


저는 부산 광안도장 강 포감님의 지극한 안내로 증산도의 상제님 천지공사와 개벽시대를 상세히 듣고 입도하게 되었습니다.


상제님의 말씀을 듣고 공부할 수 있고, 진정한 구도자의 길을 찾을 수 있게 된 것은 인생에 있어 가장 큰 축복의 역사임을 고백합니다. 상제님, 태모 고수부님, 태상종도사님, 종도사님께 기쁨으로 머리 숙여 감사를 올립니다.


저의 원적지는 후천 오만 년 도운의 뿌리자리, 도운 개척사의 중심지, 정읍입니다. 작년에 고인이 되신 아버지께서는 생전에 자식들에게 태을주를 들려주시며 유년시절 계룡산 신도안에서의 신앙생활, 정읍에서의 신앙생활을 즐겁게 들려주셨습니다. 




일제 강점기에 할아버지께서는 계룡산 신도안에서 장인, 장모를 모시고 신앙생활을 하던 중 장인의 말씀을 듣고, 정읍 상리(현재 상동)에 자리잡고 엿방과 고물상을 운영하셨습니다. 1950년 사변전란 3년전 가족을 이끌고 계룡산 신도안으로 피난하셨다가 전란 이후 다시 정읍 상리로 돌아오셨고, 이후 자손을 정읍에서 성장시키고 가르치셨는데요.


강 포감님으로부터 정읍 보천교에 관련된 역사를 전해 듣고 조상님의 신앙을 미뤄 짐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도운의 시작과 대부흥이 함께 이뤄진 정읍에서 조상님들의 지극한 일심의 신앙생활은 자손 중에 저를 후천 오만 년 개벽역사의 일꾼으로 택하시어 이어지도록 축복하였음을 비로소 깨닫게 되었습니다.


저는 오십 년이 넘도록 생사의 목적과 이유를 밝힐 구도의 진리를 찾지 못하고, 어째서 집나간 자식마냥 불안하고 힘겨웠는지를 깨닫게 되니 유년시절 이후의 기독교 생활과 불교 신앙생활은 증산도에 일꾼으로 쓰시려는 계획이 아니었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억울하고 참혹하게 세상을 떠난 구도자들의 선천 상극 원한의 역사를 정화하고 십무극 대도의 진법을 향해서 나아가는 증산도의 참 일꾼이 되었다는 사실에 기쁨을 감추지 못하겠습니다.


상제님의 “폐일언 하고 욕속부달이니라!” 라는 말씀과 “천지사업도 정성으로 되느니라!” 라는 말씀을 각인하여 일심정성을 다하여 참일꾼, 참종자가 되기를 상제님 앞에 굳은 의지로 다짐합니다. 보은.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390개(10/56페이지)
입도수기
번호   제목 조회 날짜
327
숙명의 길을 마침내 찾다 사진 첨부파일
어린시절부터 늘 나무와 자연 속에 앉아서 조용히 생각하거나 천상의 그림을 그리며 나만의 기도공간을 꿈꾸고 살았습니다
2070 2020.12.17
326
아들을 위한 100일 정성기도 사진 첨부파일
죽은 사람을 위해서 정성들여 기도를 하면 그 사람을 좋은 곳으로 보낼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3186 2020.12.14
325
태모님의 인도로 상제님 품에 사진 첨부파일
평소 알고 지내던 형님이 건내준 「증산도 도전」, 신비한 꿈을 꾸고 도전을 읽게 되는데..
2574 2020.11.30
324
평생을 찾아나선 옥황상제님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강진평동도장 이점심 도생 (여, 80세)저는 이제 80살 된 비구니입니다. 어려서부터 시름시름 아프고 건강이 좋지 않아 26세쯤에 서울 ...
2795 2020.11.26
323
찾고 있던 바로 그 진리, 증산도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김해장유도장 어진복 도생 (여, 55세)저는 김해장유도장에서 입도한 병오년 어진복 도생입니다. 저는 30대 초반부터 2...
2039 2020.11.25
322
놀랍고 충격적인 진리 이야기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부산동래도장 강영희 도생(여,24세)저는 1년 전 제과제빵 학원에 다닐 때 강 포감님을 우연히 만나게 되어 인연을 맺어 왔습니다.&nbs...
2550 2020.10.08
321
상생의 진리를 만나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태전유성도장 백승훈 도생(남,31세)살아오면서 아버지에게 듣고 자랐던 것이 있었습니다. “사람은 내면이 중요하다.”라는 가르침이었는데요....
2353 2020.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