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기도 끝에 만난 증산도

관리자 | 2020.06.11 13:40 | 조회 3337


충주연수도장 박연이 도생님(여, 68세)



저는 경북 청도군 풍각면 흑석동에서 태어났습니다. 제가 열여덟 되는 해에 알고 지내던 스님이 천신이 이 세상에 왔다고 얘기를 했습니다. 그래서 여기 저기 절에도 다니고, 산천에서 혼자 기도도 많이 하고, 온 천지에 많이 다니면서 기도를 하였습니다. 거의 30년 가까이 기도만 했습니다.


그런데 두 달 전에 몸이 좋지 않아서 찜질방에 갔는데 어떤 여성이 자기 딸이 몸이 좋지 않아 어느 한약방에 가서 약을 지어 먹었는데 약이 좋더라는 얘기를 듣고 그 한약방을 찾아갔습니다. 동인당 한약방이었고 약도 지어먹었습니다. 


그리고 한약방 주인이신 김성년씨로부터 상생방송을 소개받았습니다. 그러다가 5월 10일에 전화가 왔습니다. 증산도 도장에서 행사가 있으니 가보자고 해서 후배 한 명과 함께 도장에 참석하였습니다. 개벽문화콘서트 행사였습니다.


생전 처음 접하는 곳이었지만, 종도사님의 얘기를 다섯 시간이나 넘게 들으면서 “조상을 찾아야 한다, 뿌리를 찾아야 한다”는 말씀이 너무나 좋았습니다. ‘바로 여기구나~!’, ‘이제 옳은 길로 왔다~!’ 라고 속으로 외쳤습니다. 




또 신단에 모셔진 사진을 보았는데 며칠 전에 제가 기도를 할 때 저에게 오셔서 말씀은 안 하시고 저를 한참 서서 보고 계셨던 바로 그 분이었습니다. 강연하시는 종도사님 말씀이 마음에 딱 와 닿았습니다. 


보름 전부터 기도를 하면 조상님께서 막 춤을 추시고 왔다 갔다 하시면서  “니가 무엇 때문에 걱정을 하느냐? 우리가 다 알아서 한다.” “니는 기도만 하면 된다.” “앞으로 니가 죽은 사람을 살린다.” “앞으로 니가 환자를 만지기만 해도 병이 낫는다.” “니가 보통사람이 아니다.” “비행기 타고 다니면서  왔다 갔다 한다. 윙~ 윙~ 한다.”  이런 말씀들을 하셨는데 그 이유를 알지 못했습니다. 


그런데 종도사님의 말씀을 듣고 보니  조상님들의 그 말씀이 조금씩 이해가 갔습니다. 또 “주위에서 니를 해꼬지하고 그러면 우리가 쳐버린다, 가만 안 놔둔다. 신령님들이 너를 둘러싸고 보호해준다.”, “니는 안 보이지만 우리는 다 보고 있다.” 고도 하셨습니다.


지난 30년동안 금강경, 천지팔양경, 천수경 등 아침 저녁으로 읽고 기도를 하였습니다. 참으로 기가 막힌 세월을 살았습니다. 그 기도에 하늘에서 응답을 한 것 같습니다.


또 “이게 니가 살 길이고 지성이면 감천이다~. 하룻강아지 범 무서운 줄 모른다.” 라고 조상님들이 말씀을 해주셨습니다. 이제 참하나님이신 상제님의 대도진리를 만나 너무 행복하고 이게 바로 내가 가야할 길이라고 생각합니다. 


며칠 전에 부모님 산소에 다녀왔습니다. 천지팔양경을 태우고 기도하고 왔습니다. 그동안 살아 온 인생길이 너무 억울합니다. 아직은 많이 부족하고 공부가 짧지만 상제님 태모님의 말씀을 늘 읽고 남은 인생을 세상에 크게 봉사하는 일꾼이 되겠습니다.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390개(14/56페이지)
입도수기
번호   제목 조회 날짜
299
생존의 비밀 책을 읽고 사진 첨부파일 [1]
증산도 울산옥현도장 진광순 도생 (여, 60세) 초등학교 2학년 때, 살던 동네에 성당이 있었습니다. 성당에는 파란 눈을 가진...
1938 2020.06.16
298
TV리모콘이 참진리를 찾아 주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서산도장 김광수 도생(남,57세)하루는 TV를 시청하며 채널을 돌리던 중이었습니다. 오락방송, 드라마, 기독교, 불교방송 등 많은 방송을...
2149 2020.06.12
>>
30년 기도 끝에 만난 증산도 사진 첨부파일
충주연수도장 박연이 도생님(여, 68세)저는 경북 청도군 풍각면 흑석동에서 태어났습니다. 제가 열여덟 되는 해에 알고 지내던 스님이 천...
3338 2020.06.11
296
상생방송을 시청하는 것이 일상이 되었습니다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경주노서도장 조영희 도생저는 평소 동양철학과 동서양 역사, 특히 우리 한민족의 역사에 관심이 있었습니다. 주역 등 여러 권의 책을 읽고 ...
1897 2020.05.27
295
종교적 의구심과 방황의 시기를 거쳐, 증산도를 만나다 사진 첨부파일
고양마두도장 문현철 도생(남,57세) 종교적 의구심과 방황의 시기 저는 조부모님께서 불교를 믿으신 영향으로, 어려서부터 절을 ...
2582 2020.05.20
294
전생을 체험하는 꿈을 꾸고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광주상무도장 이복자 도생(여, 55세) 저는 어릴 때부터 가슴 한 켠에 늘 꿈틀거리는 소리가 있었습니다. ‘나는 누구인...
3777 2020.04.07
293
“나는 옥황상제니라.” 사진 첨부파일
증산도 창원명서도장 장한용 도생 (남, 77세) 제가 중학교에 다닐 때 일입니다. 친구 어머니가 돌아가셨다가 3일째 되는 날 ...
3130 2020.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