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타고난 사명을 깨닫다

관리자 | 2021.09.02 13:37 | 조회 807

증산도 부여구아도장 유경희 도생


저는 어릴 때부터 남들과는 다른 것을 보고, 많은 것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왜인지 무당이 되고 싶지는 않았고, 석가부처님을 모시고 싶지도 않았습니다. 타지에서 생활하다 제 고향인 부여에 내려왔는데 직장 상사분이 증산도 신앙을 하시는 분이었고, 바로 위층에는 증산도 도장이 있었습니다.


그분의 권유로 처음에는 반신반의하며 도장에 발걸음을 내디뎠습니다. 그런데 상제님 어진을 보자마자 ‘아! 내가 앞으로 믿을 분은 바로 이 분이구나.’ 라는 생각과 함께 어진을 쳐다보는데 어진에서 무수한 별들이 반짝이고 있더군요. 처음으로 체험한 믿을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그러다가 시간이 흐르고 정신을 차려보니 도장에서 포정님과 함께 이미 태을주 수행과 더불어 상제님 진리를 공부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운명처럼 ‘입도를 하고 싶다.’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하루는 집에서 태을주 수행을 하다가 내가 왜 증산도 도장을 찾아오게 되었는지 이유를 깨달았습니다. 


“너는 사람들을 살려야하는 사명을 가지고 내려온 사람이다. 사람들을 많이 살려라.” 하는 말씀이 떠오르면서 ‘증산도야말로 내가 갈망하던 진리요, 내가 있어야 할 자리구나.’ 라는 것을 확실히 느꼈습니다.


저를 위해 상제님의 무극대도의 길로 이끌어주신 이 포감님과 김 포정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사람 살리라는 나의 타고난 사명을 늘 되새겨서 열심히 공부하고 열심히 진리 전하는 일꾼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359개(1/52페이지)
입도수기
번호   제목 조회 날짜
359
아빠 손은 마법의 손 첨부파일
증산도 대구수성도장 곽지윤 도생(여,11)아빠 손은 마법의 손🖐아빠는 제가 배가 아플 때면 항상 손으로 배를 만져 주면서 입을 조금씩 움직였습니...
495 2022.04.04
358
인생의 궁금증을 해결해 준 상생방송 사진 첨부파일
상생방송과 증산도를 통해 인생의 궁금증들에 대한 해답을 얻었습니다.
263 2022.03.21
357
구도의 종착역 증산도 사진 첨부파일
퇴직한 후, 아내와 아들이 있는 청주에 와서 머물게 되면서, 어느날 불교방송을 시청하려고 채널을 돌리다가 상생방송을 알게되어 증산도를 다시 만나...
384 2021.12.29
356
감동 그자체인 참진리 증산도 사진 첨부파일
저는 어릴적부터 마음이 늘 허전하고 불안하고 답답했습니다. 내가 원했던 것을 하면 이 복잡한 마음이 바뀔 줄 알았는데.. 현실은 더 심해졌습니다...
734 2021.12.08
355
10년의 시간, 읽고 또 읽은 증산도 서적 사진 첨부파일
무슨 책일까 궁금하여 책을 사서 읽어보았는데, 재미있고 내용이 모두 마음에 와 닿아 믿어졌습니다. 그렇게 읽은 책을 읽고 또 읽으면서 10년이라...
1129 2021.09.27
354
나를 잘 믿으면 선령을 찾아주리라 사진 첨부파일
상제님께서 “나를 잘 믿으면 너희 선령을 찾아주리라.” 하시며 조상님을 해원시켜주시고 소원을 들어주신다는 이야기를 들었을 때는 뭔가 답답했던 가...
1193 2021.09.15
353
스님의 소개로 보게 된 상생방송 사진 첨부파일
가끔 다니던 절의 스님께서 “상생방송 채널에서 이 프로를 하고 있으니 꼭 보세요.” 하고 전화를 주셨습니다. 몇 시간 후 스님한테서 확인전화가 ...
1242 2021.09.13